사회/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령시, 행복바우처 카드 신청 접수
 
보령인터넷뉴스 기사입력  2021/02/19 [08:27]

 

 

보령시가 행복바우처 카드 신청을 오는 3월 19일까지 접수한다.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는 문화・복지 혜택이 열악한 여성농어업인의 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원하는 사업으로, 시는 올해 14억 6000만 원의 예산을 편성해 관내 7300명 여성농어업인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만 20세 이상 만 75세 이하 보령시 관내 실제 영어농에 종사하는 여성농어업인으로 가구당 농지소유 면적(세대원 합산)이 5만㎡ 미만인 농가 또는 이에 준하는 축산‧임업‧어업 경영가구이다. 단, 문화누리카드 등 복지서비스와 중복지원은 불가하다.

 

지원금액은 1인당 연간 20만 원이며, 의료분야나 사행성 및 유흥업종을 제외한 외식, 미용실, 서점 등 전 업종에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자부담 없이 20만 원 전액을 보조금으로 지원하며, 수혜범위도 확대해 기존 농어촌 거주로 제한했던 것을 보령 전역 거주하는 모든 여성농어업인에 지원한다. 또한 기존 농협은행에서만 발급 가능했던 것도 개선해 발급처를 지역 농‧축협으로 확대했다.

 

신청대상이 고령 및 장애인인 경우 희망 시 직계존비속을 통한 대리발급이 가능하고 카드 발급은 NH농협은행 보령시지부 및 지역 농・축협에서 받을 수 있다.

 

이국영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앞으로도 여성농어업인들이 보다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19 [08:27]  최종편집: ⓒ bre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