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라늄
 
출처/국립원예특작과학원 기사입력  2021/02/20 [06:47]

 

 

 

 

(이용) 제라늄은 종류가 다양하고 꽃이 화려하며 잎 모양도 특이해 분화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도 꽃 피는 기간이 짧게는 3개월, 길게는 9개월까지 오래가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향기나는 품종이 개발되면서 허브식물로도 점차 인기가 많아지고 있다.

 

(기르기) 온대지역이 고향이지만 추위엔 약해 우리나라 노지에서는 월동이 어렵다. 씨앗이나 삽목번식을 하는데 삽목 후 4-5개월 정도면 꽃이 핀다. 다소 광선이 약하거나 불량환경에서도 잘 자라고 병충해에도 강한 편이다.

 

(자생지) 제라늄은 우리나라에도 몇 가지 자생하고 있는 쥐손이풀과에 속하는 식물로써 남아프리카의 온대지방이 고향인 온대성식물이다. 이질풀, 털쥐손이, 둥근이질풀... 우리 자생 제라늄들인데 꽃도 예쁘지만 나중에 꽃이 진 다음 맺히는 꼬투리가 터져 갈라지고 나면 왕관이나 아주 고풍스런 촛대모양을 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20 [06:47]  최종편집: ⓒ bre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