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탐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독자의 글] sad movie
 
오경화 기사입력  2016/10/28 [09:57]

어젯밤 울적한 일이 있어 울었다

내가 간밤에 울었다고 해서
다음 날 아침, 세상이 멈추는 건 아니다
세상은 나와 상관없이 잘도 돌아간다

sad movie라도 보러 갈까
엉엉 울어버리고 sad movie
때문이라고 말할까.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0/28 [09:57]  최종편집: ⓒ bre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