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천항 서방파제 출입통제..위반시 과태료
 
보령인터넷뉴스 기사입력  2021/01/04 [09:05]

 충남도는 다음 달부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령시 대천항 서방파제 내 테트라포드 설치 지역을 출입 통제구역으로 지정,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이 구간(300m)은 낚시객 추락 등 안전사고가 자주 발생한다.


도는 이에 앞서 지난해 12월 출입 통제구역 안내 표지판을 2개 지점에 세웠으며, 순차적으로 안전사고에 대비한 인명구조함도 설치할 계획이다.

통제구역으로 지정된 장소에 몰래 들어가면 항만법에 따라 최대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도 관계자는 "계도 활동을 통해 출입 통제구역을 홍보하고 주의를 당부할 계획"이라며 "테트라포드 위는 추락 위험이 큰 만큼 들어가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04 [09:05]  최종편집: ⓒ bre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